sjchoi’s Blob
자긍심이 없는 것은 우리를 모르기 때문이다.

잭 웰치 최후의 리더십

한 명이 모이든 두 명이 모이든 자본과 사람을 필요로 하는 것이 조직이다. 이제까지는 물적 자원 여부에 따라 조직의 힘이 좌우된다는 것이 대세의 흐름이었다. 누가 물량을 먼저 확보하느냐에 따라 거대 기업의 존폐여부가 결정되었고 거대기업도 존재했다. 그러나 이제는 물량 싸움이 아니라 사람 싸움이며 그것은 곧 작은 조직의 시대가 도래함을 의미한다. 변화라는 화두는 당위성으로 받아들여지고 있고, 칼날 끝에 선 기업들은 글로벌 기업 형태로 탈바꿈하기 위해 몸부림치는 상황이다. 국내에서의 몫 다툼은 끝나고, 문화권이 다른 전 세계에 혈관조직을 뻗혀야 하는 이 변혁적 시기에 가장 중요한 것은 조직원의 절대적 고급화다. 바로 리더십이 갖추어진 인력이 청소부에서 CEO까지 포진해 있을 때 생존이 가능하다는 이야기다.

이 책에서 말하는 리더십은 그런 인력을 어떻게 만들어 내냐는 것에 대한 구체적인 해답이다. 글로벌화에서 우선할 수 있는 조직적 방만함을 밀도 높게 응축시키는 것, 그것은 사람의 에너지를 극대화시킬 때 가능하다. 이것은 작은 조직처럼 민첩하고 경계없이 움직이면서 동시에 큰 조직처럼 막대한 이윤을 가져올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 지금은 CEO들에게 그런 역할이 요구되는 시기이고 그에 대해 잭 웰치가 해답을 던졌다. 감량경영과 기업의 체질개선을 앞서가 실행하고 작은 조직과 글로벌 기업을 먼저 이루어낸 잭 웰치가 은퇴를 앞두고 마지막 한 방울까지 아끼지 않고 다 털어놓은 조직 개선의 비밀. CEO로서 받아들여야만 하는 변화의 당위적 이야기와 리더십 덕목을 다 체득한 CEO만이 사람을 살리고 조직을 살리는 리더가 될 수 있다.

성공 핵심 전략

  • 구조조정
  • 관료주의의 계층 없애기
  • 회사의 경계를 초월하며 배우는 문화 조성
  • 워크아웃
  • 세계화
  • 6시그마 품질 운동
  • 인터넷의 활용

웰치의 리더십 철학

  • 미래를 여는 리더십
  • 변화를 다루는 리더십
  • 3S(Speed,Simplicity,Self-Confidence)의 리더십
  • 두 자리 수 성장을 보장하는 리더십

역자 소개 – 형선호
서울대학교 사회대학을 졸업했고 대우그룹과 현대그룹에서 근무했으며,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번역한 책으로는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 시리즈, <보보스>, <남자의 인생 지도> 등 50여 권이 있다. 

Advertisements

응답 없음 to “잭 웰치 최후의 리더십”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